정치ㆍ행정 >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대전시, 해빙기 대비 건축공사장 등 안전점검
26~3.15까지 건설현장 82개소 확인·시정 조치
 
이성무 기자   기사입력  2024/02/23 [16:53]



대전시가 해빙기를 맞아 26일부터 3월 15일까지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대형 건축공사장 등 건설 현장에 대한 특별 안전점검에 나선다. 

 

이번 점검은 겨울 동안 얼었던 지표면이 녹으면서 지반 약화 등으로 사고 위험이 높아지는 해빙기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점검 대상은 시공 중인 일반건축 및 공동주택, 공사중단 건축물 등 82개소다. 

 

시는 82개소를 대상으로 ▲공사장 토공 상태(지반침하, 굴착사면, 절토부, 흙막이, 옹벽 등) ▲가 시설물 설치 상태(거푸집, 동바리 및 비계 등) ▲건설 기계 장비 설치 상태 ▲공사장 주변 관리 상태(무단도로 점용 등 시민 불편사항 여부) ▲안전관리계획서에 따른 점검 이행상태(정기점검 및 공종별 위험성 평가 )등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. 

 

점검 후 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하고, 위험공사장의 경우 현장 출입 통제 및 안전조치를 하도록 건축관계자에게 통보하여 재해 위험 요인이 해소될 때까지 시정 여부를 확인한다는 방침이다. 

 

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
기사입력: 2024/02/23 [16:53]   ⓒ 대전타임즈
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광고
인기기사목록  
 
 
광고
광고
광고